Heycheat

moon, full moon, sky-1859616.jpg

Heycheat
Investment

About Economy,

About Investment,

About Education,

Check! Our Service

태영측에 전방위 압박사재출연·SBS 지분매각 요구

‘키맨’ 윤석민 회장 결단 촉구


  태영  

금융당국과 채권단의 전방위 압박


 

채권단은 태영그룹이 사실을 왜곡하며

경영권 유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경고를 보냈다.

 

태영 건설이 적절한 자구안을 내놓지 않을 경우 법정관리로 갈 수 있다는 경고와 함께

4개 자회사 매각 및 담보 제공과 함께 SBS 지분 매각을 요구했다.

 

금융당국은 윤석민 회장이 자구안을 거부하고

사재 출연에도 미온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태영그룹의 재무 상황


 

태영인더스트리의 1549억 원 매각대금이 전액 태영건설에 지원된 것에 대해

채권단은 매각대금 중 부족한 자금에 대한 지원을 요구했다.

 

태영건설 지분은 윤석민 회장이 10%를, 윤세영 창업회장이 1.03%를 보유하고 있으며,

윤석민 회장이 사재 출연의 키맨으로 볼 수 있다.

 

금융당국은 윤세영 회장과 윤석민 회장이 태영건설 워크아웃 자구안을 놓고

의견 일치가 되지 않고 있다고 경고했다.

 

태영측의 대응


 

태영측은 자체 구조조정으로 파산 가능성은 없다고 밝혔으며,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다.

 

그러나 금융당국과 채권단은 태영측의 조치가

충분하지 않다고 보고 있어 전방위로 압박하고 있다.

 

태영측은 금융당국의 압박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채권자와의 협상을 통해 사태를 해결할 방안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태영그룹이 자구안을 내놓지 않고 경영을 왜곡하고 있다는

채권단의 경고는 태영그룹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린다.

 

태영측은 적극적으로 자구안을 제시하고,

채권자와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해야 할 책임이 있다.

 

금융당국의 강력한 압박은

태영그룹에 대한 엄중한 경고로 받아들여져야 한다.

 

출처: 네이버 뉴스


Heycheat PremiumContents

> Heycheat PremiumContents 바로가기 <

HEYCHE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