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ycheat

moon, full moon, sky-1859616.jpg

Heycheat
Investment

About Economy,

About Investment,

About Education,

Check! Our Service

최 부총리,

첫 거시경제·금융현안 F4 간담회


  최 부총리  

최 부총리, 필요한 경우

시장 안정 조치를 확대할 것


 

최 부총리는 태영건설 워크아웃(기업구조개선) 신청과 관련해 필요한 경우

시장 안정 조치를 충분한 수준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장 안정 조치는 작년 레고랜드 사태에 따라 ’50조원+α’ 수준으로 가동되고 있으며,

필요시 추가 확대해 시장 변동성 확대 가능성에 대비한다.

 

금융회사의 손실 흡수 능력을 지속 확충해 나가며,

부동산 PF의 질서 있는 연착륙을 지원하기 위해 사업장별 맞춤형 대응도 추진한다.

 

태영건설 관련 익스포져는 제한적,

분양계약자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


 

태영건설 관련 익스포져는 금융권 총자산의 0.09% 수준이며,

금융권은 충당금 적립 등을 통해 불확실성에 대비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부동산 PF의 연착륙을 위해 사업장별 맞춤형 대응도 강조하며,

필요시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분양보증을 통해 분양대금을 환급하여 수분양자 보호한다.

 

태영건설 매출 의존도가 높은 일부 하도급사에 대해

금융기관 채무 상환 유예나 금리 감면 혜택을 부여할 계획이다.

 

정부와 한은은 잠재 리스크를 철저히 관리해 대응할 것


 

정부와 한국은행은 앞으로도 긴밀한 정책 공조를 바탕으로

잠재 리스크를 철저히 관리하고 과감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 부총리가 주재한 첫 ‘F4(Finance4) 회의’이며,

전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서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한 바 있다.

 

출처: 네이버 뉴스


Heycheat PremiumContents

> Heycheat PremiumContents 바로가기 <

HEYCHE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