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ycheat

moon, full moon, sky-1859616.jpg

Heycheat
Investment

About Economy,

About Investment,

About Education,

Check! Our Service

주식매매계약 일방적 해지 통보해 소송전

지분 52.63% 한앤코에 넘겨야


  주식매매계약  

홍원식 회장 일가, 남양유업 경영권 분쟁에서 패소 판결


 

남양유업 경영권을 두고 홍원식 회장 일가가

한앤컴퍼니(한앤코)와 법적 분쟁을 벌였으나, 최종적으로 패소하게 되었습니다.

 

한앤코는 홍 회장 일가에 대한 주식 양도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받았으며,

이에 따라 홍 회장 일가는 남양유업 주식 52.63%를 한앤코에 넘겨야 합니다.

 

한앤코, 계약 해지 소송 제기


 

한앤코는 홍 회장 일가가 계약 해지를 통보한 것이 무효라며

계약대로 주식을 넘기라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홍 회장 일가는 한앤코가 약속을 이행하지 않았다고 주장하며

계약의 무효성을 주장했습니다.

 

대법원, 원고 승소를 확정


 

대법원은 한앤코와 홍 회장 일가의 분쟁에 대해 원고 승소 판결을 확정했습니다.

 

재판부는 주식 매매 계약이 유효하다고 보고,

홍 회장 측의 약속은 구속력이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또한 대법원은 쌍방대리 행위를 한 것은 맞지만 홍 회장이 사전 또는

사후에 동의했으므로 예외적으로 허용되는 ‘본인의 허락이 있는 경우’라고 판단했습니다.

 
 

이번 사건에서 홍 회장 일가는 남양유업 경영권 분쟁에서 패소하였으며,

한앤코는 원고 승소를 확정받았습니다.

 

대법원은 주식 매매 계약이 유효하다고 판단하였으며,

쌍방대리 행위도 예외적으로 허용된 것으로 판단되었습니다.

 

이로써 홍 회장 일가는 남양유업 지분을 한앤코에 넘겨야 한다는 판결이 확정되었습니다.

 

출처: 네이버 뉴스


Heycheat PremiumContents

> Heycheat PremiumContents 바로가기 <

HEYCHEAT